박용숙씨 30억원 출연 ‘영산 법률 문화재단’ 설립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Hit 948회 작성일Date 21-10-19 17:12

본문

[한겨레] 박용숙(77) 영산대 재단이사장이 30억원을 출연해 소신있고 공익을 위해 힘쓰는 법조인을 지원하기 위한 ‘영산 법률 문화재단’을 설립했다.


지난 4일 출범한 이 재단은 대법원장을 지낸 윤관 영산대 명예총장이 이사장을 맡았으며 이경숙 숙명여대 총장, 이돈희 민족사관고 교장, 정귀호 전 대법관, 양삼승 영산대 법무부총장 등이 이사로 참여하고 있다.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